로그인 해주세요!
본문 바로가기
네 가지 스타일로 꾸민 아웃도어 라이프 웜 미니멀리즘 라운지
부드러운 분위기의 리빙 라운지를 연출하고 싶다면? 간결한 디자인의 파스텔 톤 컬러 가구를 눈여겨볼 것. 하이엔드 가구 브랜드가 실내용 가구만큼 다양한 컬러와 소재의 야외 패브릭을 선보이고 있다. 여기에 무채색 계열의 가구를 매치하면 따뜻하고 미니멀한 공간이 완성된다.


1 비와 햇빛, 눈, 먼지에 강한 로스킬데Roskilde 야외용 평직 러그는 이케아(1670-4532).
2 파라솔에 소파 기능을 더한 메테오Meteo는 콘스탄틴 그리치치Konstantin Grcic가 디자인한 제품으로 케탈(www.kettal.com).
3 간결한 디자인에 코럴 컬러가 상큼한 포인트가 되는 3인용 소파는 크리스탈리아 제품으로 에이스에비뉴(02-541-1001).
4 바우하우스 사조에서 영감을 얻은 구조적 디자인의 물뿌리개는 펌 리빙(www.fermliving.com).
5 태양열 충전식 LED 스탠드 조명등은 마이오리 제품으로 보에(02-517-6326).
6 알루미늄과 방수 패브릭으로 제작해 아웃도어 버전으로 선보이는 카를로 콜롬보의 알리슨 암체어는 플렉스폼(02-512-2300).
7 비례감이 돋보이는 경량 콘크리트 소재의 커피 테이블은 트리뷰 제품으로 빌라드파넬(031-322-3983).

글 이세진 기자 | 사진 이창화 기자
디자인하우스 (행복이가득한집 2019년 6월호) ⓒdesign.co.kr, ⓒdesignhous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