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해주세요!
본문 바로가기
왜 다시 '간'에 주목하는가? 현대인들의 건강 화두 '해독'

잦은 회식과 술, 담배 및 각종 유해 물질에 노출된 현대인에게 ‘간 건강’은 늘 화두다. 체내에 쌓인 독소를 해독하는 데 가장 근본적인 역할을 하는 것이 간이기 때문이다. 최근 각종 간 건강 제품 출시가 이어지는 등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간 건강에 대한 관심이 다시 높아지는 것 역시 이러한 맥락에서다. 


‘체내 화학 공장’이라 불리는 간은 신체의 각종 대사 과정에 관여하고, 살균 작용은 물론 면역 체계를 건강하게 유지하는 등 5백여 가지가 넘는 역할을 수행한다. 체내의 모든 독소 및 노폐물의 75% 이상을 해독하고 배출하는 역할도 수행하는데, 이는 미세 먼지나 각종 환경오염 물질에 대한 경각심을 늦출 수 없는 현대인이 꼼꼼히 챙겨야 할 부분이다. 일상에서 먹는 음식에도 각종 독성과 세균이 들어 있고, 간은 이러한 위험 요소를 수용성으로 만들어 쓸개즙이나 소변을 통해 체외로 배출하도록 돕는다. 이처럼 우리가 먹는 모든 음식이 간에서 대사가 이루어지고 해독되기 때문에, 현대인에게 간 건강은 특히 중요하다. 간이 신체에서 수행하는 해독 기능은 필수이기에, 간 건강에 적신호가 켜지면 신체의 해독 기능도 현저히 떨어져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각종 질환에 노출되기 쉽다. 하지만 간에는 통각 신경이 제대로 발달하지 않아 기능 이상이 생겨도 통증을 잘 느끼지 못한다. 간의 절반 이상이 손상되어도 별다른 증상을 느끼지 못하는 경우가 많아 ‘침묵의 장기’라 불릴 정도. 탄수화물이나 당분을 과다 섭취하는 식습관도 지방간, 간염 등의 질환을 유발할 수 있는 만큼 간 건강에 대한 세심한 관리가 필요하다.

간 건강에 도움을 주는 성분으로 대표적인 것은 ‘UDCA(우르소데옥시콜산)’ 다. UDCA는 독소 및 노폐물 배출을 돕고 체내 각종 대사 작용을 활성화하는 등 근본적인 간 기능 개선에 도움을 준다. 1957년 일본에서 담즙 분비 촉진제로 소개된 후 간 기능 개선 성분으로 활용되어왔고, 미국 FDA 또한 그 기능을 인정해 승인을 완료했다. 국내 출시한 UDCA 성분 간 기능 개선제로는 대웅제약의 우루사가 독보적인데, 우루사는 UDCA 성분은 물론 비타민 B1, B2를 함유해 만성 간 질환ㆍ간 기능 장애에 의한 전신 권태ㆍ육체 피로ㆍ식욕부진ㆍ소화불량을 개선하는 데 도움을 준다. 하루 세번, 식후 1캡슐 복용으로 간 건강은 물론 가족의 일상까지 책임지는 우루사와 함께 활기찬 아침을 맞이하는 건 어떨까?


✔ 간 건강을 지키는 생활 습관
1 지나친 음주는 자제한다.
2 섬유소가 많은 음식, 채소,과일, 곡물을 많이 먹는다.
3 튀기거나 기름진 음식은 줄이고 싱겁게 먹는 습관을 들인다.
4 일주일에 1kg 이상의 감량 등무리한 체중 조절은 지양한다.
5 간 기능 개선을 돕는 UDCA 성분의 제품을 꾸준히 섭취한다.

글 유주희 | 일러스트레이션 허정은
디자인하우스 (행복이가득한집 2016년 7월호) ⓒdesign.co.kr, ⓒdesignhous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