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해주세요!
본문 바로가기
똑똑하게 쇼핑하기 잘 고른 자외선 차단제
자외선 차단제가 꼭 필요한 건 알지만 종류가 너무 많아 고르기 힘들었다면 주목하자. 피부 타입과 라이프스타일에 따른 제품을 추천한다.

스킨케어 효과까지 원한다면
자외선 차단 효과뿐 아니라 안티에이징을 비롯해 보습·미백 효과까지 갖춘 자외선 차단제는 훌륭한 데일리 제품이다. 귀한 성분을 함유한 아이템으로 소중한 내 피부를 섬세하게 관리해볼 것.


에스티 로더 퍼펙셔니스트 프로 멀티 디펜스 아쿠아 UV 젤 SPF50/ PA++++ 피부 장벽을 강화해 수분 손실을 막고, 여덟 가지 항산화 성분이 유해 환경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한다. 30ml, 6만 원대.
샤넬 수블리마지 라프로텍씨옹 UV 바닐라 플래니폴리아 추출물이 노화에 작용하는 천연 성분과 결합해 주름과 다크 스폿의 생성을 막는다. 30ml, 14만 2천 원.
디올 프레스티지 라이트-인-화이트 르 프로텍터 UV 미네랄 블레미쉬 밤 SPF50/ PA+++ 다크 스폿과 고르지 않은 피부 톤을 즉각적으로 커버한다. 100% 물리적 자외선 차단제로 모든 피부 타입에 사용할 수 있다. 30ml, 14만 8천 원.
라프레리 쎌룰라 스위스 UV 프로텍션 베일 SPF50/ PA++++ 스위스 알프스 고산지대 자생식물인 노블 에델바이스 추출물이피부 보호막을 강화하고, 빙하수가 피부 깊숙이 수분을 공급한다. 50ml, 26만 2천 원.
더 히스토리 오브 후 공진향 진해윤 링클 선크림 SPF50+/ PA++++ 특허 성분인 가미소요산이 강한 열로 인해 손상되는 피부를 보호하고 안티에이징 효과를 선사한다. 50ml, 5만 8천 원.


아웃도어 라이프를 즐긴다면
각종 레저 활동을 많이 즐기는 이에게는 물과 땀에 지워지지 않도록 워터프루프 기능을 갖춘 자외선 차단제가 제격이다. 자외선 차단 효과를 완벽히 누리기 위해 2~3시간에 한 번씩 덧발라야 한다는 사실 또한 잊지 말자.


빌리프 UV 프로텍터 레포츠 선스크린 워터프루프 SPF50+/ PA++++ 항산화 효과와 피부 진정에 뛰어난 우드바인 및 노니 추출물을 함유해 자외선으로 건조해진 피부를 촉촉하게 보호한다. 페이스&보디 겸용. 80ml, 4만 2천 원.
이솝 프로텍티브 바디로션 SPF50/ PA+++ 비타민 E 성분과 천연 미네랄 실리카 성분이 피부를 부드럽게 가꿔준다. 기분 좋은 레몬 에센셜 오일의 아로마 향. 150ml, 4만 7천 원.
이자녹스 UV 선프로 365 익스트림 선플루이드 SPF50+/ PA++++ 물놀이나 사우나 같은 습한 환경에도 추천한다. 바르는 순간 피부에 얇고 가볍게 밀착되며 끈적이거나 묻어나지 않는다. 페이스&보디 겸용. 100ml, 3만 6천 원.
토니모리 UV 마스터 아쿠아 쿨링 선스프레이 SPF50+/ PA++++ 스프레이 형태로 넓게 분사돼 온몸에 골고루 자외선 차단막을 형성해준다. 즉각적인 쿨링감, 백탁 현상 없는 산뜻한 마무리가 특징이다. 150ml, 2만 1천8백 원.
시세이도 더 퍼펙트 프로텍터 SPF50+/ PA++++ 물, 땀, 초미세먼지, 높은 온도에도 강력한 자외선 차단 효과를 자랑한다. 피부 속은 촉촉하게, 겉은 보송하게 마무리된다. 50ml, 5만 8천 원대.


과민감 피부라면
극민감성 피부가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무기 자외선 차단제(무기자차)는 피부에 흡수돼 자외선을 차단하는화학적 방식이 아니라, 피부 표면에 막을 형성해 자외선을 반사시키는 원리다. 두껍게 발리고 하얗게 들뜨는 백탁 현상이 최대 단점으로 꼽혔지만, 최근 백탁 현상 없이 가볍게 발리는 무기자차가 많이 출시되는 추세다.


프리메라 스킨 릴리프 선밀크 위드 리프세이프 무기자차 특유의 뻑뻑함과 끈적임 없이 부드럽게 발린다. 하이포 알레르기 테스트를 통과했으며, 자극을 줄 수 있는 아홉 가지 성분을 배제했다. 50ml, 3만 5천 원대.
온뜨레 갸마르드 쏠레흐 오 뜨 프로떽씨옹 SPF50+/ PA++++ 천연 미네랄 성분이 자외선을 반사해주는 보호막을 형성한다. 시어버터, 아르간, 참깨 오일 등을 함유해 피부 탄력을 지켜준다. 40ml, 4만 3천 원.
아벤느 선 미네랄 크림 SPF50+/ PA++++ 단 한 가지 미네랄 필터만 사용해 피부에 편안하게 작용한다. 피부 톤을 화사하게 밝혀주고, 촉촉하게 발린다. 50ml, 2만 8천 원대.
닥터지 그린 마일드 업 선로션 민감성 피부를 위한 순한 징크옥사이드 성분을 함유한 징크 무기자차로 온 가족 모두 사용 가능하다. 촉촉한 로션 타입으로 피부에 빠르게 흡수된다. 90ml, 3만 2천 원.
AHC 내추럴 퍼펙션 프로 쉴드 선스틱 자외선, 근적외선, 블루 라이트, 대기오염 물질까지 차단해 피부를 보호한다. 식물 유래 성분이 외부 스트레스에 자극받은 피부를 진정시킨다. 22g, 3만 1천 원.
CNP 마일드 카밍 선로션 SPF50+/ PA++++ UV 필터를 최소화해 자극을 줄였다. 수련꽃 추출물의 진정 성분을 함유했으며, 백탁 현상과 뻑뻑한 발림성을 개선했다. 50ml, 2만 8천 원.


도시 공해가 걱정이라면
피부 유해 요소 1순위로 꼽히는 자외선만큼이나 피부 건강을 위협하는 요소는 많다. 공해, 스트레스로 인한 활성산소, 그리고 컴퓨터 모니터와 스마트폰·텔레비전 등에서 나오는 파란색 계열의 광원인 블루 라이트까지 차단해 전방위적으로 피부를 보호하는 자외선 차단제.


수려한 천삼설윤 톤업 선플루이드 SPF50+/ PA++++ 피부 톤을 화사하게 가꿔 메이크업 전 사용하기 좋다. 천삼과 매화, 백합, 작약으로 구성한 성분이 피부에 촉촉함을 선사한다. 60ml, 3만 6천 원대.
클라랑스 UV 플러스 안티-폴루션 데이 스크린 멀티프로텍션 SPF50/ PA++++ 액상 타입 텍스처가 부드럽게 스며든다. 총 세 가지 색으로 출시. 50ml, 7만 8천 원.
듀이트리 어반쉐이드 안티폴루션 선 SPF50+/ PA++++ 미세먼지, 블루 라이트, 생활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한다. 저자극 포뮬러이며, 자연스러운 핑크빛 톤업 효과. 50ml, 3만 원대.
시슬리 휘또 블랑 브라이트닝 데일리 디펜스 플루이드 SPF50+/ PA++++ 도시 유해 환경으로 인해 생성되는 다크 스폿에 효과적으로 대항하며, 피부 광채 및 고른 피부 톤을 만들어준다. 50ml, 35만 원.
오휘 데이쉴드 울트라 선블록 UV 포스 SPF50+/ PA++++ UV 포스 테크놀로지TM를 적용해 강력하게 자외선을 차단한다. 초미세먼지, 블루 라이트 같은 유해 환경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하는 성분을 강화했다. 50ml, 4만 8천 원.


제품 협조 닥터지(1811-9415), 더 히스토리 오브 후(080-023-7007), 듀이트리(070-7707-1150), 디올(080-342-9500), 라프레리(02-511-6626), 빌리프(080-023-7007), 샤넬(080-332-2700), 수려한(080-023-7007), 시세이도(080-564-7700), 시슬리(080-549-0216), 아벤느(1899-4802), 에스티 로더(02-6971-3212), 오휘(080-023-7007), 온뜨레(080-547-7000), 이솝(1800-1987), 이자녹스(080-023-7007), 클라랑스(02-3443-5940), 토니모리(1661-5299), 프리메라(080-023-5454), AHC(080-332-0855), CNP(080-220-0707)

글 김현정 기자 | 사진 이경옥 기자 | 세트 스타일링 이나경(칼라칠)
디자인하우스 (행복이가득한집 2020년 6월호) ⓒdesign.co.kr, ⓒdesignhous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