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해주세요!
본문 바로가기
두부의 원료가 되는 건강한 콩 고르기
photo01
두부의 원료가 되는 건강한 콩고르기
건강한 식재료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대부분의 주부들이 두부의 원료가 되는 콩에 대해서도 꼼꼼히 따져본다. 현재 국산, 중국산, 미국산 콩으로 만들어진 두부가 유통되고 있는데, 콩의 산지와 유기농 여부가 두부 선택의 중요한 기준이 되고 있다. 얼마전까지만 해도두부하면 흰콩인 대두로 만든하얀 두부만 떠올렸지만, 이제는 검은콩으로 만든검은 두부와 클로렐라를 섞어만든푸른 두부가 선보이고 있어 선택의 폭이더욱 넓어졌다. 다르게 생각하면 그만큼 건강에 좋은 두부를 제대로 골라내기가 어려워졌다는 뜻이기도 하다. 가정에서 손두부를 만들 경우에는 반드시 국산콩을골라 사용하도록 한다. 국산 대두는 껍질이 얇고 깨끗하며윤택이 많이 난다. 낱알의 굵기가 고르지 않고 눈모양이 회색, 황색, 미색등의 타원형이며, 그속에 一자형의 갈색또는미색선이있다. 반대로 수입 대두는 껍질이 두껍고 지저분하며 윤택이 적다.
낱알의 굵기가 고른 편이며, 눈모양이 미국산은 검은색 타원형이고중국산은 희미한 흔적만 보인다. 검은콩의 경우 국산은 낱알이굵고 둥글둥글하며 손상된 낱알이 거의섞여있지않다. 눈모양은회색의타원형이며, 그속에一자형의갈색선이뚜렷하다. 반대로수입 검은콩은 낱알이 작고 둥글넓적하며 손상된 낱알이 많이 섞여있는 편이다. 눈모양은 회색의 타원형이며, 그속에 一자형의갈색선이희미하게보인다.
 
 
문혜진
디자인하우스 (행복이가득한집 2006년 4월호) ⓒdesign.co.kr, ⓒdesignhous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