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해주세요!
본문 바로가기
쇼핑 아이템 우리 술잔
술마다 어울리는 잔에 마시면 술맛이 배가된다. 전통주 한잔을 기울일 땐 바로 이런 잔이 필요하다.


1 이상호 작가가 한국 전통 백자 제작 기법 중 면치기 기법을 활용해 만든 도자 저그는 비정형의 면들로 이루어진 것이 특징. 잔 두 개와 한 세트로 8만 3천 원, 아뜰리에수.
2 흙 본연의 은은한 빛과 부드러운 촉감이 전해지는 주기 세트는 양지운 작가가 전통 상감기법으로 흙의 자연스러운 결 안에 금을 채운 후 벗겨내 제작했다. 주병과 잔 두 개가 한 세트로 11만 원, KCDF갤러리숍.
3 한지 위에 먹물이 번진 듯한 동양적 핸드 페인팅이 돋보이는 수묵 도자기 술병과 잔은 공예 디자인 브랜드 데카르트 제품. 술병과 잔 두 개가 한 세트로 7만 9천 원, 해브빈서울.
4 흙의 질감이 고스란히 전해지는 아기자기한 도자기 술잔은 블랙, 화이트, 핑크, 코발트, 비취 총 다섯 가지 색상이 있다. 한 개 2천5백 원, 다섯 개 한 세트로 1만 원, 에라토.
5 김주일 작가가 상감기법을 접목해 금속을 정밀하게 가공한 ‘수작 1-2’는 잔 표면에 다섯 번의 옻칠과 반복된 연마 작업을 통해 탄생했다. 두 개 한 세트로 16만 원, 챕터원.
6 견고한 도자기 바닥에 실리콘 소재의 굽을 붙여 미끄럼을 방지하는 흰색 술잔은 술병과 술잔 다섯 개가 한 세트로 3만 9천 원, 실리만.
7 아슬아슬하게 균형을 잡고 쌓여 있는 막돌탑에서 영감을 받아 사선으로 기울어진 형태로 제작한 술잔은 김옥 작가의 작품. 흰색과 검은색 잔이 한 세트로 3만 8천 원, 해브빈서울.


제품 문의 실리만(080-868-8989), 아뜰리에수(070-7781-9553), 에라토(1899-2876), 챕터원(070-8881-8006), 해브빈서울(070-4415-1508), KCDF갤러리숍(02-733-9041)

글 이승민 기자 | 사진 이경옥 기자
디자인하우스 (행복이가득한집 2019년 3월호) ⓒdesign.co.kr, ⓒdesignhous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